MY MENU

학술지

제목

(9권 1호) 전통주의 태권도사 서술의 문제점_최복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4.04
내용

태권도는 초역사적, 자연적 실재가 아니라 사회, 문화적인 산물이다. 하지만 태권도를 고대 수박, 택견을 계승한 고유한 한국 무예라고 주장하는 전통주의 태권도사는 태권도의 원형을 전제함으로써 태권도를 초역사적 실체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 태권도가 해방 이후 일본에서 전해진 가라테의 변용이라는 사실주의 태권도사와 배치되는 전통주의 태권도사는 일국사(一國史)적인 관점에서 태권도의 고유성[전통성]을 지나치게 강조함으로써 태권도사 서술을 단선적인 논리에 매몰시켰으며, 태권도사, 더 나아가 무예사를 복합적인 시각에서 바라볼 가능성을 봉쇄한다는 비판을 받는다. 일제식민지배와 해방, 미군정, 전쟁 등을 거치며 강화된 한국의 민족주의는 저항 이데올로기로 긍정적인 역할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역사 인식론의 관점에서 문제점을 드러내고 있다. 전통주의 태권도사에 보이는 고유성[전통성]의 강조, 배타성, 자민족중심주의적인 서술 역시 이러한 이데올로기의 영향을 받고 있다. 전통주의는 대내적으로는 태권도를 택견의 전통을 잇는 무술로 자리매김함으로써 태권도의 전통성을 입증하려고 하며, 대외적으로는 한국에 대한 일본의 영향은 최소화하여 기술하면서 역으로 한국에서 일본(오키나와)으로의 영향은 과장한다. 하지만 전통주의 태권도사의 수박과 택견으로부터 태권도를 연역해내는 역사 서술은 부정확한 사료 해석과 부실한 논리에 기초하고 있다. 가라테의 한국 전파 없이 오늘의 태권도 탄생을 설명하기는 힘들다는 점에서 이러한 주장은 문제가 있다. 전통주의 태권도사의 주장과는 달리 오늘날 태권도의 성취는 ‘연속’이 아니라 ‘단절’, ‘일국사(一國史)’가 아니라 트랜스내셔널(transnational)한 역사로 확대할 때 보다 설득력 있는 설명이 가능해진다. 전통성이라는 모호한 개념에 기대기보다 오히려 근대성의 관점에서 태권도를 설명할 필요가 있다. 협애한 전통주의 태권도사를 넘어서 복합적이며 중층적인 관점의 태권도사 서술이 필요하다. 


 


 


Taekwondo is not a martial art that traverses historical eras but rather is a modern social and cultural product. However, this view is not widely accepted or promoted. Taekwondo history in traditionalism claims that Taekwondo is a unique martial art inherited from ancient Subak and Taekgyeon, and is dismissive of Karate's influence. On the other hand, the revisionists’ view of Taekwondo history argues that Taekwondo is a modern transformation of Karate. Furthermore, it posits that Taekwondo history before the liberation from Japanese Rule should be regarded as general history of Korean martial arts. Revisionism calls for a reflection on the logic of Taekwondo historiography, whereas traditionalism appeals to exclusiveness, and ethnocentrism of Taekwondo history. Problematically, traditionalism is not confined to Taekwondo. Korean nationalism, which has been strengthened through the oppression by Japanese Rule, liberation, the US military government, and the Korean War, has played a positive role as a resistance ideology, but also has had a considerable negative effect in terms of historical epistemology. Traditionalism describes Japan's impact on Korea as minimal, while Korea's influence on Japan (Okinawa) tends to be exaggerated. Taekwondo is also described as succeeding Subak and Taekgyeon. However, it is difficult to accurately explain the history of Taekwondo without discussing the dissemination of Karate. The historical narrative that deduces Taekwondo is derived from Subak and Taekgyeon is also based on inaccurate interpretations and poor logical analysis. Unlike the traditionalism viewpoint of Taekwondo history, the achievements of Taekwondo should not be based on 'continuity' of historical martial arts but rather in 'disconnection' from them. Furthermore, rather than leaning on the ambiguous concept of traditionalism, explaining Taekwondo’s history in terms of modernity through revisionism will be a way to position Taekwondo in a human history of multiple perspectives that transcends narrow traditionalism.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